• SU6205
  •   오늘:14235 | 어제:22934 | 최대:33570 | 전체:1835222

대타로 뛴 누드크로키 교실에서 풋 페티시(변태) 구두 디자이너 아저씨를 만났다. 어쩌다 보니 그의 샵에서 발 모델로 일하게 됬고, 때때로 그가 내 발을 보고 황홀해하던 표정을 떠올리며 흥분하는 나를 발견하기도 했다. 

     
     
UA-125010649-1